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게시판 상세
제목 [칼럼] 돌출입, 전문의와 상담 후 맞는 개선법 찾는 것이 중요해
작성자 권민수, 황종민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0-02-13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0

  
▲ 사진=올소치과 구강악안면외과 권민수, 황종민 원장

[일간투데이 양보형 기자] 치아와 잇몸뼈가 앞으로 튀어나와 있는 상태를 돌출입이라고 한다.

돌출입이 있으면 뚱해 보이거나 화가 나 보이는 인상이 생긴다. 그래서 돌출입을 치료하기 위해 병원을 찾는 경우가 많다.  

심하지 않은 돌출입은 치아교정으로도 해결이 가능하다. 주로 작은 어금니를 뽑고 생긴 공간을 이용해서 치아를 뒤로 넣어 돌출입을 치료한다.

요즘은 치아교정 기술의 발전으로 인해 교정만으로도 치아 돌출을 거의 해결할 수 있는 경우가 늘었다.   

하지만, 돌출입 치아교정은 수술을 하지 않는 대신 치료기간이 1-2년으로 길고,

교정 초기에 웃을 때 작은 어금니를 뽑은 자리가 보인다는 불편한 점이 있다.

또한, 치아뿐만 아니라 잇몸 뼈 자체가 돌출되어 있는 심한 돌출입에 있어서는 그 효과가 수술에 비해서는 떨어지는 단점이 있다.  

잇몸 뼈 자체가 튀어나온 심한 돌출입의 경우에는 치아교정보다 수술이 유리하다.

흔히, 돌출입 수술이라고 말하는 치조골전방골절수술(ASO, Anterior Segmental Osteotomy)는 치아 교정과 같이 작은 어금니를 뽑고,

그 공간의 뼈를 제거하여 앞니를 포함한 턱뼈를 뒤로 집어넣는 수술이다.

이 수술은 양악수술에 비해 간단하고 회복기간도 짧으며 보다 빠른 시간에 돌출입을 개선할 수 있다.

수술 이름이 돌출입 수술이다 보니 모든 돌출입을 꼭 돌출입 수술로 치료해야 한다고 오해하는 경우가 생기기도 하며,

간혹 돌출입 수술만을 하는 일부 병원이 그렇게 광고를 하기도 한다.

돌출입 수술은 작은 어금니를 뽑고 그 공간만큼을 뒤로 넣는 수술이다 보니,

돌출의 양이 크지 않는 경우에는 뼈를 조금만 넣게 되어 발치 공간이 너무 많이 남는 문제가 생기게 된다.

또한 비대칭과 같은 다른 턱뼈의 문제가 있는 경우 이를 고치기 어렵다.

이렇게 돌출의 양이 크지 않거나, 비대칭과 같은 다른 턱뼈의 문제를 동반하는 경우에는

양악수술을 통해서 돌출입과 다른 문제를 한번에 치료하는 것이 유리하다.

, 양악수술의 경우 개인에 따라 불편하거나 어색한 느낌, 양 쪽의 감각이 다른 느낌이 드는 등 부작용이 있을 수 있는 점을 유의해야 한다.

돌출입이라고 해도 돌출의 양과 양상에 따라 치료가 달라지므로, 돌출입의 정확한 진단을 위해서는 돌출입 수술과

양악수술을 모두 시행하는 치과나 구강악안면외과 병원을 찾는 것이 좋다.

3D 진단 기술을 이용하면 돌출의 양을 0.1mm 단위로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고, 비대칭과 같은 턱 뼈의 다른 모든 문제를

정확하게 진단할 수 있어 각 환자에게 필요한 치료가 무엇이지를 알 수 있다.

따라서 돌출입의 정확한 치료를 위해서는 3D 진단을 이용하고, 돌출입 수술과 양악수술이 모두 가능한 병원을 찾는 것이 도움이 될 것이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